<블로그 세상을 바꾸다> 두번째 - 블로그 제대로 하자

드디어 책을 다 읽었습니다. 정독과 속독을 번갈아 했는데, 목차를 보고 원하는 부문만 읽어도 좋을 듯 합니다. 블로그가 정말 세상을 바꿨는지는 다 읽은 지금도 의문입니다. 미국의 기업 문화에는 다소 영향을 미쳤나 본데, 제가 본 국내 대기업, 중견기업의 블로그들을 보자면 그들의 홈페이지와 무엇이 다른지 구분이 안 가는 것이 더 많았습니다. 사실, 이는 저도 마찬가지입니다. 기업과 블로그, 마케팅과 블로그, 개인과 블로그에 더욱 고민해 볼 지점을 <블로그 세상을 바꾸다>를 통해 배웠습니다.



다음은 <블로그 세상을 바꾸다>에서 발췌한 내용입니다. 16페이지를 간단히 줄여서 빠진 부분이 많습니다. 제대로 확인하고 싶다면 책을 읽으셔야 합니다. 구체적 예를 제외한, 각 타이틀의 정의가 될 만한 내용만 가져왔습니다. 블로그를 하는데 아주 기본적인 내용이지만, 항상 명심해야 할 조언입니다.

제대로 된 블로깅을 위한 조언

조언 1 : 제목은 무엇을 의미하는가? 검색 엔진 결과를 의미한다.
블로그의 제목은 여러분이 자신의 시장을 형성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보다 구체적인 제목을 단다면 해당 주제에 관심이 있고 해당 제품과 서비스에 흥미가 있을지도 모르는 사람들이 블로그를 보다 쉽게 찾을 수 있을 것이다.

조언2 : 시작하기 전에 많은 블로그를 읽어보라.
블로깅을 시작하기 전에 다양한 블로그를 읽어서 블로그에 무엇이 있는지를 이해하도록 하라. 다른 블로그를 읽는 것은 자신의 블로그를 쓰는 데 영감을 받기도 하며, 이미 이야기된 것과 여러분이 그 이야기에 기여할 수 있는 것에 대한 아이디어를 주기도 한다.

조언 3 : 간단하게 하라. 중심을 잃지 말라.
대부분의 사람들은 수많은 블로그를 최대한 짧은 시간에 가능한 많이 보려 한다. 다른 사람이 여러분에 대해 말하게 하고 여러분에 대한 정보를 다른 곳으로 옮기기를 원한다면, 그렇게 하기 쉽게 만들어 주어야 한다.

조언 4 : 열정을 보여라.
조언 5 : 권위를 보여라.

이 두가지 조언은 서로 별개이지만 여러분의 블로그에서는 통합되어 있어야 한다. 좋은 기업 블로그는 열정적인 동시에 권위 있는 것이어야 한다.
한 주제에 대한 열정을 어떻게 보여주는가? 자주 게시물을 등록하는 것이 하나의 방법이다.
권위는 성공하는 블로그의 또 다른 필수 요소이다. 아는 것에 대해 블로그하라. 여러분이 관심을 갖는 오디언스에게 여러분의 지식을 과시하라.

조언 6 : 코멘트를 더하라.
좋은 블로그는 일방적 PR채널이 아니라 대화를 하는 채널이어야 한다. 여러분이 완전히 통제를 하지 못할 것이라는 선입견을 이겨내야 한다. 그리고 확대되고 재생산되는 현상을 인정하라. 코멘트를 허용하지 않는다면, 여러분의 기업 블로그는 PR채널로 인식될 가능성이 있고 신뢰를 받거나 추종을 받기가 힘들어질 것이다.

조언 7 : 접근하기 쉽게 하라.
예상치 않았던 근사한 일이 일어나길 바란다면, 사람들이 여러분의 블로그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하라. 여러분은 누가 여러분과 접촉하고 싶어 하는지 혹은 그들이 여러분의 비즈니스나 경력을 어떻게 바꿔 놓을 지 알 수 없다.

조언 8 : 이야기를 하라.
기업 블로깅은 이야기를 하는 것이다. 당신과 당신 회사의 이야기를.
좋은 이야기의 요소를 생각해보라. 갈등은 강력한 도구이고, 비즈니스 저자들은 그 갈들을 많이 이용한다.

조언 9 : 링크를 많이 하라.
여러분의 적에게 링크를 하라. 경쟁사에 링크하라. 모두에게 링크하라. 고착되게 하지 말고 링크를 많이 하라. 여러분의 독자들에게 절대적인 최고의 자원이 되어라. 그러면 독자들은 많은 링크로 보답해줄 것이다.

조언 10 : 현실 세계로 나오라.
인기 있는 블로거가 된다면 가능할 때 나가서 말을 하라. 패널의 일원도 되라. 여러분을 진짜 사람임을 확인시켜 줄 수 있는 곳이라면 어디에서나 만남의 행사에 참가하라.

조언 11 : 참조 로그를 이용하라.
참조 로그는 누가 여러분의 사이트에 링크 했는지와 그 사이트로 여러분이 얼마나 많은 방문자를 보내고 있는지를 추적하는 기술이다.

※ 출처 <블로그 세상을 바꾸다> 책 소개 보기

마지막으로 책에서 줄기차게 강조한 점, "진정성"입니다. 블로그는 진실 되게 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블로거들이 단박에 알아본다고 합니다. 참으로 고개가 끄덕이는 대목입니다. 다른 사람들의 포스트를 읽으면서 저도 느낀 점이고, 반대로 제 블로그에 진정성이 있는가를 고민하기도 했습니다. 진정성에 대해선 앞으로 더 노력해야겠습니다.

위 조언을 읽다가 속으로 뜨끔했던 것이 "권위" 였습니다. 권위를 갖기 위해선 공부도 많이 해야겠지만, 나의 강점을 찾기 위해 스스로를 깊이 들여다보는 것이 선행돼야 한다고 여겨집니다. 이거 참, 블로그 제대로 하려다가 자기성찰까지 미치게 되네요. 전혀 예상치 못한 결과입니다^^
 
Posted by 편지봉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