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 취업할 때 가장 먼저 고려하는 부분이 무엇인가요?


구직자 여러분께서는 제목에서 물어본 내용처럼 구직, 취업할 때 가장 먼저 고려하는 부분이 무엇인가요?
개인적으로 HR부문에서 일한지도 올해들어 횟수로 5년째입니다. 채용과 관련된 교육을 하다보니 신기하게도 (해마다 조금씩은 다르지만) 구직시 학교 후배들 혹은 주변 학생들을 보았을 때 가장 먼저 고려하는 부분에 대한 생각은 거의 일치하는듯 싶습니다. 물론 신입사원의 경우에만 해당됩니다.

따지고 보면 저도 처음 입사 지원할 때 지금 구직자분들의 생각과 거의 동일했던 것 같습니다. 일순위가 연봉, 회사규모, 회사이름, 복리후생 등등. 이런 순으로 회사를 써치하기 마련이지요. 이 글을 읽으시는 분들중에 현재 회사를 써치하시는 분들의 심정도 저와 거의 비슷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그게 제일 중요한 것 같았으니깐요. 그러나 이제는 그 1순위라 생각하는 연봉이라는 수치조차도 팍팍 낮추는 추세입니다. 이 변화의 가장 큰 이유는 당연하게도 연봉보다는 취업이 훨씬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취업을 희망하는 구직자들이 기업을 선택할 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요건 중 하나가 바로 ‘연봉’이다. 하지만 최근 경기 침체로 희망연봉마저 낮춰 취업하려는 구직자들이 늘었다. (CNB뉴스 김대희 기자 : (원문보기)


언론과 미디어 등을 통해서 신입사원의 연봉수준을 나타내는 수치들을 볼 때마다 속으로 항상 '말도안돼!' 하고 외치고 있답니다. 신입사원 평균! 평균! 평균! - 도대체 평균이라니... 그 평균연봉이 2800만원선?

언론과 미디어에서는 현재 우리나라 20대기업의 평균연봉 수치를 대한민국 전체 신입사원의 연봉인 것처럼 광고를 해 주고 있고 그러다보니 자연스럽게 구직자의 눈들은 높아만 집니다. " 아! 내가 저 정도는 받아야 정상이구나! " 하고요. 하지만 실정은 이와는 너무나 다릅니다.

중소기업의 그것도 10~100명 규모의 중소기업의 신입사원 평균연봉은 대략 1800~2400 선 정도 입니다. 언론 등에서 발표한 연봉과 크게는 약 1000만원 정도의 차이가 있습니다. 항상 매번 신문과 인터넷기사와 그리고 취업, 구직관련 글들을 통해 " 올해 신입사원 평균 연봉은 0000 만원으로 측정될 예정입니다 " 라는 말도 안되는 글귀를 보며 항상 답답하고 또 이런 글들이 나올 때 마다 주변의 이제 막 신입사원으로 입사한 후배나 학교에서 저의 도움을 조금이나마 받고 입사한 친구들은 연락이 옵니다.
" 형! 나 아무래도 여기 연봉이 너무 적어서 다시한번 생각해 봐야겠어요! "
" 선배님. 이 회사는 신입사원을 너무 안챙겨주는거 아닌가요? "

저희 인사담당자들 사이에는 '구직시 회사의 선정방식이 연봉을 보고 했을 때는 3개월을 못가고 회사명만을 보고 했을 때는 6개월을 못간다' 는 속설이 있습니다. 대신 자신이 원하는 직무에 대한 일을 했을 때는 실제로 이보다 훨씬 오랫동안 일을 하고 있답니다.

구직과 취업을 희망하는 분들에게 고합니다. 원하는 일과 높은 연봉을 받는다면 이는 더할나이없이 최고 조건임에는 틀림이 없습니다. 허나 신입사원에게 이 두가지의 선택 중 한가지을 우선적으로 택하라고 한다면 그 1순위를 연봉이 아니라 희망직무로 두고 선택해 봄은 어떨까요?

"전 제가 정확하게 하고싶은게 없어요! 무엇을 해야할까요? " 하고 고민하는 구직자 분들은 회사에 대한 써치와 연봉에 대한 조사보다 우선으로 자신의 희망 직무찾는 일부터 해야 차후 1, 3, 5, 7년차때 오는 자신의 슬럼프를 슬기롭고 똑똑하게 이겨 나갈 수 있을 것이라 장담합니다.

직무! 희망직무를 우선적으로 생각하는 구직자분들이 되시길 바랍니다.





Posted by 편지봉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