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한 음식을 즐길 수 있는 젠하이드어웨이


괜찮은 레스토랑이라고 소문은 익히 들어서 알고 있던 젠하이드어웨이(ZEN Hideawya). 토요일 오후 12시, 이른 시간이라고 생각했는데 웬걸, 사람으로 북적북적했습니다. 테이블이 금방 차는 것을 보고, 레스토랑의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습니다.

젠하이드어웨이 압구정점 입구


아시안 퓨전 레스토랑으로 알고 있는데요, 이태리 레스토랑과 비슷한 메뉴가 많았던 것 같습니다. 음식이 다양하고 그 종류가 많아서 선택의 폭이 넓습니다. 가격은 대부분인 1만원~2만원대고, 3만원대도 몇 가지 있었던 듯 합니다. 메뉴에는 음식 설명을 자세히 해 놓아서 고르기 쉬웠습니다.


각 음식마다 큼지막한 사진이 있어서 어떤 음식인지 짐작하기 쉬웠습니다.

정갈한 세팅

테이블 세팅에서부터 아시안 레스토랑의 향취가 물씬. 중앙 정원을 잘 꾸며 놓았는데 찍지 못 했습니다-.-; 윗 층에 야외 테이블이 있는 것을 알고 옮겨 달라고하니깐, 더워서 5분도 못 견딜거라고 안 옮겨주었어요. 더위에 대책도 안 세우고 만들어 놓은 야외... 여름 내내 못 쓰게 하려나? 겨울엔?

연어 어쩌고 샐러드. 맛 있어요.

음식은 상당히 맛있어요! 아쉽게도 샐러드 밖에 찍지 못 했습니다. 메인으로 먹은 요리는 해물이 들어간 카레였는데, 인도 음식점에서 먹는 것보다 훨씬 순한 카레맛으로 친구들이 다 좋아했습니다. 여자 셋이서 샐러드 하나, 요리 하나만 시켰는데 배불리 먹을 정도로 양도 괜찮았습니다. 괜히 비싸고 양 적은 곳은 아니란 말씀!!ㅎㅎㅎ

압구정 로데오 골목으로 들어가서 요리조리 갔는데, 설명하긴 어려워요~ 홈페이지에 약도가 자세히 나왔으니까 찾아가기 쉬울 겁니다. 건물 전체가 레스토랑이라서 눈에도 잘 띄어요.

서빙하는 분들도 많고, 손님도 많고, 북적북적 활기 넘치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낮에 가서 그런가봐요. 주말에 가려면 예약 반드시 하고 가세요. 테이블이 금새 차더라구요. 오랜만에 만난 여자 친구들과 괜찮은 레스토랑을 가고 싶을 때, 한번쯤 가볼만한 곳입니다~


 
Posted by 편지봉투

마장동 축산물 시장의 유명 맛집 '대구집'


유명하다고 소문만 듣던 마장동 축산물 시장의 먹거리 골목. 같은 서울이라도 한번도 발길 두지 못한 곳은 참 많더군요. 왕십리 쪽은 태어나서 처음 가본 것 같은데요, 역사를 새로 지어서 쇼핑몰도 있는 최신식(?)이었습니다. 갈 때는 왕십리역에서 내려서 택시를 탔고, 올 때는 역까지 걸었습니다. 택시는 기본요금에서 몇 백원 더 나왔나? 여유있다면 걷기에 괜찮습니다.

먹자골목에 즐비한 고기집. 유명한 식당으로 사람들이 몰립니다

마장동에서 제일 유명하다는 대구집. 주인의 딸이 서빙을 하는데 그렇게 예쁘다고... 눈 씻고 찾아봐도 그런 분 없는 듯ㅋ

대구집에 넘쳐나는 손님

육회로 시작했습니다

먹다가 사진 찍는 바람에...중간 사이즈의 고기모듬입니다

낙엽살. 맛 있어서 추가로 시켜 먹었습니다



맛 있는데 싸진 않습니다. 같은 질의 다른 고기집에 비교하면 싸겠지만(제가 잘 몰라서), 체감 가격은 그렇게 싸진 않은 것 같아요.

대구집 메뉴와 가격


육회에 모듬 中, 낙엽살을 추가로 몇 인분 더 시키고...성인 4명이 이 정도 먹었습니다. 쓰고 나니 비싼 게 아니라 저희가 많이 먹어서 돈이 많이 나온거네요, 하하하. 저는 이렇게 먹고도 배부르지 않아서 서운했답니다.

마장동에 다녀오고 나서 어떻게 생긴 곳인지 그 유래가 궁금해서 검색을 해봤습니다.

▶▷▶ 내일신문에서 마장동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읽을 수 있습니다.

'세계 최대'라는 문구가 확 눈길을 끄네요. 그렇게 어마어마한 곳이었다니, 구경도 제대로 안 하고 먹다만 온 제가 좀 한심합니다. 토시살, 낙엽살이 궁금해서 또 검색해 봤는데요, 토시살은 소 한 마리에서 매우 적은 분량만 나오고 소고기 부위에서 가장 연한 부위라고 합니다. 낙엽살은 '부채살'이라고 부르기도 한다는데요, 잘은 모르지만 맛이 좋습니다요!

마지막으로 소고기 부위별 이름이나 알고 가죠.ㅎㅎ



사진출처는 한겨레입니다. 자세한 내용도 한겨레에서 확인하세요. 기사가 너무 길어서요ㅎㅎㅎ
☞원문 보러가기


Posted by 편지봉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