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견타파 릴레이] 어려 보이면 무시당한다!??


미자라지 님의 복수(?)로 편견타파 릴레이의 바통을 받았습니다. 이런 복수라면 언제나 환영^^ 먼저 쓰신 분들의 글을 재미있게 읽으면서 나름 생각했습니다.

어려 보이면 무시당한다!??

제가 좀, 약간, 아주 조금, 어려보이게 생겼습니다. 어려 보이면 사회생활 할 때 불리하다는 걸 몸소 경험했습니다.  

한동안 독립제작사 PD를 했습니다. 대부분의 독립제작사 PD는 16mm카메라를 들고 다니면서 혼자 촬영하는데, 저 역시 혼자 다녔습니다. 

어려 보이는 여자가 혼자 카메라 들고 가면, 촬영장소의 담당자들 반응이 대부분 "본인이 PD맞아요?" "이거 진짜 KBS 나가요?" 등등 의심받기 일쑤입니다. 바로 이어지는 질문이 바로 "몇 살이에요?". 하하, 100이면 100명이 제 나이 들으면 뒤로 자빠졌습니다. 빡빡한 촬영 일정 중에 화장을 하고 다닐 수도 없는 노릇이고, 화장해봤자 옷차림은 청바지에 운동화가 뻔한데 크게 달라 보일리도 없으니 결국 어려보이는 맨얼굴 그대로 다닐 수 밖에요. 독립제작사 PD로 일하는 몇 년동안 어떻게 하면 나이들어 보일까 고민을 엄청 했었습니다.

실제론 저보다 어리지만 겉으로 나이 들어보이는 조연출과 동행한 적이 있는데, 나이 들어보인 덕분에 촬영지에 갈 때마다 전부 그 사람이 PD이고 제가 조연출인 줄 알더라구요. 그 친구는 그걸 잘 이용하면서 사회생활에선 나이 들어보이는 게 유리하다고 큰 소리 쳤는데, 그게 맞습니다.

서른이 되어서도 츄리닝 입고 안경쓰고 편하게 나갔다가 "애들은 저리 가!"란 소리를 들은 적 있고, 친구가 다른 사람과 실갱이 붙어서 중재하려고 끼어들었다가 "나이도 어린 게"란 소리를 들은 적도 있고...

어려 보이면 무시해도 된다는 편견이 깨졌으면 좋겠다고, 이 연사 강력하게 외칩니다~!!!


[편견타파 릴레이]
1. 자신의 직종이나 전공때문에 주위에서 자주 듣게 되는 이야기를 써주세요.
2. 다음 주자 3분께 바톤을 넘겨주세요.
3. 마감기한은 7월 31일까지 입니다.


편견타파 릴레이 바통을 넘겨주신 미자라지님의 글 ☞  못 생긴 사람을 시골에서 태어났다?


오오~ 3분이나 넘겨야 한다고요!! 어쩌죠? 제가 이웃관리를 잘 못해서 아는 분이 많지 않은데...음...

우선 민시오님, 지금 확인 해 보니 릴레이를 아직 안 하셨네요. 경영에 대해 통찰력 높은 글을 많이 써 주시는데요, 분명이 경영자로써 느끼는 사회의 편견이 많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가마솥 누룽지님, 예쁜 두 아이를 키우는 엄마로서 싱글인 제가 모르는 편견을 느껴보시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마지막으로 아기자기한 글을 많이 올려주시는 체리베어 님께 바통을 넘겨볼까 합니다. 각종 취미를 섭렵하시는 체리베어님이 제가 미처 몰랐던 편견을 콕 집어 주시지 않을까...기대합니다.

후아~ 3명 고르기 무척 힘드네요. 이웃관리를 잘 해야겠다는 반성이 마구마구 밀려옵니다. 으하하하하하하

Posted by 편지봉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민시오™ 2009.06.26 15: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아요.. 어려보인부분 절대 공감합니다.
    저도 가끔 청바지에 운동화를 신으면 이런말 하기 좀 뭐하지만 ;;;
    대학생으로 봅니다.. 학생~~ 하는 소리를 듣는 것도 참~
    그래서 정장을 입고 다니긴 하지만, 불편할 때가 많아요~
    저도 옷은 편하게 입는걸 좋아해서 ㅎㅎ
    편지봉투님 바톤 넘겨주셔서 감사합니다^^

  2. 2009.06.26 22: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서 너 별명이 초딩이잖아~크으

    근데 form이 좀바뀐거 같아서 적응이 안돼.

  3. femke 2009.06.27 01: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들 친구중에 나이가 어려보이는 친구가 있다고해요.
    그아이는 디스코같은곳을 가면 항상 신분증을 보여야만
    디스코, 술집에 들어갈수있다고 그러더군요.
    편지봉투님 글 잘읽고 갑니다.

  4. 빨간來福 2009.06.29 08: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어려보이지는 않지만..... ㅋㅋㅋ 잼있는 글 잘읽었습니다. 릴레이주자로서 저도 트랙백 하나 살짝 얹고 갑니다.

  5. 검은괭이2 2009.06.30 22: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랙배기 얹구 갑니다^^ ㅎ 어려보인다는 말은 좋은 줄 알았는데 또 상황에 따라 그런 게 아닐 때가 많은 게로군요.... ㅎ 글 잘보구 가요^^ ㅎㅎ

  6. SUBIT 2009.07.11 02: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편견타파 릴레이 역주행 중입니다. ㅋ
    저는 일부러 나이들어 보이고 싶을 때는 수염을 깍지 않습니다.
    바로 너댓살은 들어보인다는. =_=;;;

  7. Deborah 2009.07.21 1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트랙백 타고 왔습니다. 잘 봤어요. ^^
    트랙백 보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