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담당자가 말하는 자기소개서의 비밀


인사담당자들이 서류전형에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여 꼼꼼하게 살펴보는 자기소개서의 비밀을 알고 계시나요? 지금까지 본인이 작성했던 자기소개서를 기반으로 한번쯤 재점검해보는 시간을 가져보겠습니다.

앞선 이력서 부문에서도 언급했듯이 자기소개서에서도 글자체와 기울기 정렬 등을 모두 통일시켜야 합니다.
이력서와 마찬가지로 자기소개서 또한 구직자 분들의 최초로 컴퓨터 활용능력과 문서활용능력 등을 평가할 수 있는 자료임을 반드시 명심하여야 합니다.
인사담당자는 채용시즌이 되면 하루에도 몇십통 이상의 자기소개서를 읽게 됩니다.
저 또한 이번 채용시즌에 하루에 50통이 넘는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를 모두 살펴보고 서류전형에 임하였습니다. 여기서 구직자들은 똑같은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를 읽게 되는 인사담당자를 생각하시고 최대한 읽기 쉽고 정리가 잘 되어 있는 자기소개서를 써야합니다.

자기소개서에서 가장 중요한 점은 다음의 두가지 입니다.

1. 지원한 직무중심의 자기소개서가 되어야 합니다.

2. 두괄식의 자기소개서가 되어야 합니다.

보통 자기소개서의 내용은 크게 4가지 정도의 구분으로 나누어져 있습니다.

성장과정, 학창시절(경력사항), 성격의 장단점, 지원동기 및 포부

성장과정부터 지원동기까지 모든 부문에 반드시 지원한 직무와 연관지어 서술하여야 합니다.
이러이러한 성장과정으로 그 일이 본인이 하고 싶고, 학창시절 그 일과 관련된 일들을 했고, 그 일을 하기에 알맞은 성격을 가지고 있고, 그래서 본인이 일하기에 가장 알맞은 회사로 지원하였다라고 표현하여야 합니다.
정리를 하면 모든 부문에 지원 직무를 반드시 이야기 하여야 합니다.

아울러 그러한 일들을 서술할 때, 결론이 제일 서두에 등장하여야 합니다.
결론은 이러이러하다. 그리고 그에 대한 설명을 뒤에 서술해야 합니다.

그러면 구직자들이 중요하게 여기게 되는 분포도를 살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구직자들이 중요하게 여기는 자기소개서 내용

1위 성장과정
(보통 성장과정을 제일 처음에 쓰는 경우가 많기에 글을 시작하는 단계에서 가장 집중을 하게됩니다.)
2위 학창시절
(신입의 경우 크게 경력이 없기 때문에 동아리 활동과 특히 남자들은 군대 이야기로 포커스를 맞추게 됩니다.)
3위 성격의 장단점
(보통은 본인의 장점을 많이 나열하고 단점을 간단하게 기술하고 글을 정리합니다.)
4위 지원동기
(열정이 있고 열심히 하겠다는 말로 자기소개서를 마무리 합니다.

위의 경우 이번 채용시에도 제가 보았던 수많은 지원서를 통해 제 주관적인 생각을 나열해 보았습니다. 그렇다면 인사담당자들이 중요시 여기는 부문의 순위는 어떻게 될까요?

인사담당자가 중요하게 여기는 자기소개서 내용

1위 지원동기
(왜 우리회사를 지원했고 왜 그 일을 하고 싶은지,가 제일 많이 궁금하고 알고 싶답니다.)
2위 학창시절
(지원한 일과 관련된 일을 학창시절때 얼마나 많이 해보았고 얼마나 관심을 가졌는지 알수 있습니다.)
3위 성격의 장단점
(지원 부분과 관련되어 성향이 잘 맞는지 안 맞는지를 알수 있습니다.)
4위 성장과정

위에서 보는것처럼 구직자들이 집중을 하는 부문과 인사담당자들이 중요시하는 부문이 사뭇 다른 점을 볼 수 있습니다.
수많은 입사지원서를 보면서 인사담당자가 중요시 하는 부문을 더 신경써야 하는 것은 당연지사일겁니다.

자기소개서에는 부정적인 단어는 사용하지 말고 최대한 긍정적인 단어를 골라서 사용해야 합니다.
가령, 저는 아직 많이 부족하지만... 이 부분은 잘 모르지만... 등의 단어는 피하는게 좋습니다. 굳이 본인의 안 좋은 점을 성격의 장단점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다시 세뇌(?)시키는 것은 별로 좋은 표현이 아닙니다.
또한 자기소개서에는 비즈니스용어를 사용해야 합니다. 구직자들이 예비신입사원으로써 준비되었다는 모습을 보여줄 수 있는 첫 번째 만남이니만큼 더 이상 학생의 입장에서 서술하는 것이 아닌 비지니스맨 혹은 우먼으로서 기술하여야 합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자기소개서를 새벽 혹은 밤 늦은 시간에 쓰는 것은 말리고 싶습니다.
혹자는 밤 혹은 새벽에 집중도 더 잘 되고 그때 쓰는 것이 가장 잘 써진다라고 하지만, 사람은 아무래도 새벽시간이 되면 감성적으로 변하게 됩니다. 그러다보면 자동적으로 감성적인 자기소개서가 쓰여집니다.
자기소개서는 형용사를 많이 사용하지 마시고 추측성 문장 또한 사용해서는 안됩니다. 아울러 자기소개서는 절대 수필이나 시가 아닙니다. 서정적이고 감성적인 표현은 사용해서는 안 됩니다.

특히 성장과정을 기술할 때 몇남 몇녀의 장녀 혹은 장남으로 엄하신 아버님과 인자하신 어머님의 보호아래 등의 표현과 이력서상에도 다 나와있는 무슨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무슨 대학교의 전공은 무엇인데 등은 절대로 기술하지 않기를 바랍니다.  
(개인적으로 성장과정을 읽으면서 가장 지루하고 기억에 남지 않는 자기소개서입니다.)
또한 성격의 장단점을 표현할 때 본인이 지원한 직무수행상 치명적인 단점은 절대 기술해서는 안됩니다.
가령 재무팀을 지원했는데 본인이 덤벙된다거나 꼼꼼하지 못하다는 단점은 직무수행에 결정타로 여겨져서 굉장히 큰 마이너스 요소입니다. 단점은 아무리 잘 쓴다해도 본전치기이니 신중하게 생각하고 기술해야 합니다.

기업 적응력과 직업 적응력에 알맞은 지원서를 작성하시길 기원합니다.


Desktop marauder
Desktop marauder by Brintam 저작자 표시비영리



Posted by 편지봉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9.29 19: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HAPIL 2009.09.29 22: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어디서 들은 내용입니다. 요즘 취업 담당관들은 키워드로 문서를 걸러서

    본다고 합니다. 예를 들어 '귀사' 라는 표현이나 '우리 어머니' 같은 표현들과

    최근에는 '군대'라는 단어도 필터링 된다고 합니다. 자소서 쓰기 힘드네요..

    '자소서' , '알바' 같은 정의 되지 않은 줄임말 또한....

    • 편지봉투 2009.09.30 09: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필터링도 하는군요.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도 공식적인 서류인데,
      줄임말은 맞지 않을 듯 하네요.
      정보 고맙습니다^^

    • 편지봉투 2009.10.01 09: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모든 회사가 다 그렇지는 않지만 필터링 부분은 굉장히 민감하게 다루게 있기에 구직자분들이 사전에 준비하는게 최고의 대비책일 수 밖에 없습니다. 귀사라는 표현은 인사담당자들이 정말 보기 싫은 단어는 확실합니다 ^^ -보자기-

  3. 바람처럼~ 2009.09.30 12: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최근에 자기소개서 한통을 썼지요 ㅎㅎ
    한 4일동안 쓴거 같네요
    위에 있는대로 너무 형용사가 많다거나 추상적인게 많아서 수정!
    또 다른 사람에게 보여주니 이상하다고 해서 수정!
    그러다가 새로 쓰라는 말에 한 5번은 새로 썼지요
    지금은 그저 결과만 기다리고 있습니다 ㅠ_ㅠ

    • 편지봉투 2009.10.01 0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자기소개서 쓰는 일이 쉬운일이 아니죠.
      수정을 많이하신만큼 좋은 자기소개서가 되었을 듯 합니다.
      좋은 결과 있기를 바랍니다~^^

    • 편지봉투 2009.10.01 09: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주일에 몇번씩 수정 또 수정 그리고 업데이트 또 업데이트... 정말 손도 많이 가고 관심도 애정도 듬뿍 쏟아넣으시는 지원서가 되시길 기원합니다. -보자기-

  4. parrr 2009.09.30 1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양한 포스팅 다루시는 것 같아 볼거리가 많습니다.ㅎ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명절 되시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