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모에나디아(Aimo e Nadia), 와인 마시기 좋은 레스토랑


와인을 마시고 싶다면 단연 아이모에나디아를 추천합니다. 본인이 가지고 간 와인을 추가비용 없이 마실 수 있기 때문에 음식 가격이 좀 비싸다는 점을 감안하더라도 다른 와인 레스토랑에 비해 저렴하게 즐길 수 있습니다.

레스토랑 이름은 Aimo e Nadia(아이모 에 나디아). 이태리 밀라노에 있는 레스토랑 이름이랍니다. 미슐랭 쓰리 스타를 받았고, 아이모는 남편 이름, 나디아는 부인이름이구요. 이름만 따온 것인지 사업적 제휴를 맺은 것인지는 홈페이지에 안 나와 있습니다.

제가 갔던 곳은 서초점. 서울고등학교를 낀 사거리에서 서초역 방면으로 가시다보면 오른쪽에 삼성출판사가 있는데, 그곳 1층입니다. 테라스와 레스토랑 모두 널찍한데 사진에 다 담지는 못 했네요. 잠실과 목동에도 있습니다.

아이모에나디아 Aimo e Nadia 홈페이지 바로가기


테이블 세팅

우리가 가져간 와인 2병과 샴페인

에피타이저로 나오는 빵과 마늘 호박

안심과 야채가 곁들어진

훈제 고기와 야채 과일을 개인접시에 담은 것. 올리브를 왕창 먹을 수 있음.

너무 더워서 테라스는 사용하지 않았지만 분위기 아주 좋음

저녁 때 레스토랑 실내


음식맛 좋습니다. 저희는 이미 저녁을 한바탕 먹고 갔기 때문에 간단히만 먹었습니다. 음식 사진을 제대로 다 못 찍어서 아깝네요.

이 레스토랑에서 제일 불편한 점은 메뉴판입니다. 이태리 말로 길게 써 놓아서 아래에 있는 한글조차 제대로 눈에 들어오지 않더군요. 메뉴를 보기 편하게 바꾸었으면 좋겠는데^^

하우스웨딩도 하고, 돌잔치도 합니다. 만만한 가격이 아니겠지만 뭐 능력되시는 분은 이용하셔도 괜찮을 듯 합니다. 분위기가 좋아서 데이트하기에도 좋지만, 일요일 낮엔 가족 손님이 많습니다. 그래서 좀 시끄러우니까 참고하세요.
Posted by 편지봉투


다양한 음식을 즐길 수 있는 젠하이드어웨이


괜찮은 레스토랑이라고 소문은 익히 들어서 알고 있던 젠하이드어웨이(ZEN Hideawya). 토요일 오후 12시, 이른 시간이라고 생각했는데 웬걸, 사람으로 북적북적했습니다. 테이블이 금방 차는 것을 보고, 레스토랑의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습니다.

젠하이드어웨이 압구정점 입구


아시안 퓨전 레스토랑으로 알고 있는데요, 이태리 레스토랑과 비슷한 메뉴가 많았던 것 같습니다. 음식이 다양하고 그 종류가 많아서 선택의 폭이 넓습니다. 가격은 대부분인 1만원~2만원대고, 3만원대도 몇 가지 있었던 듯 합니다. 메뉴에는 음식 설명을 자세히 해 놓아서 고르기 쉬웠습니다.


각 음식마다 큼지막한 사진이 있어서 어떤 음식인지 짐작하기 쉬웠습니다.

정갈한 세팅

테이블 세팅에서부터 아시안 레스토랑의 향취가 물씬. 중앙 정원을 잘 꾸며 놓았는데 찍지 못 했습니다-.-; 윗 층에 야외 테이블이 있는 것을 알고 옮겨 달라고하니깐, 더워서 5분도 못 견딜거라고 안 옮겨주었어요. 더위에 대책도 안 세우고 만들어 놓은 야외... 여름 내내 못 쓰게 하려나? 겨울엔?

연어 어쩌고 샐러드. 맛 있어요.

음식은 상당히 맛있어요! 아쉽게도 샐러드 밖에 찍지 못 했습니다. 메인으로 먹은 요리는 해물이 들어간 카레였는데, 인도 음식점에서 먹는 것보다 훨씬 순한 카레맛으로 친구들이 다 좋아했습니다. 여자 셋이서 샐러드 하나, 요리 하나만 시켰는데 배불리 먹을 정도로 양도 괜찮았습니다. 괜히 비싸고 양 적은 곳은 아니란 말씀!!ㅎㅎㅎ

압구정 로데오 골목으로 들어가서 요리조리 갔는데, 설명하긴 어려워요~ 홈페이지에 약도가 자세히 나왔으니까 찾아가기 쉬울 겁니다. 건물 전체가 레스토랑이라서 눈에도 잘 띄어요.

서빙하는 분들도 많고, 손님도 많고, 북적북적 활기 넘치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낮에 가서 그런가봐요. 주말에 가려면 예약 반드시 하고 가세요. 테이블이 금새 차더라구요. 오랜만에 만난 여자 친구들과 괜찮은 레스토랑을 가고 싶을 때, 한번쯤 가볼만한 곳입니다~


 
Posted by 편지봉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