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차'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5.18 직장을 이직할 때 고려할 점 (6)


직장을 이직할 때 고려할 점


취업을 성공적으로 한 뒤에 흔히들 1, 3, 5년차가 고비라는 말을 많이 합니다.
앞선 글에도 말한 적이 있지만 인사담당자들이 많이 하는 이야기 중에 신입사원으로 들어온 친구들을 보았을 때 연봉만을 고려해서 입사한 친구들은 3개월을 채 못버티고 재취업을 하러 나가고, 기업의 네임벨류만을 따지는 친구들은 6개월을 채 못 버틴다고 합니다. 그 다음이 바로 1년차가 끝날 무렵, 본인 스스로에 대한 질문과 이런저런 많은 생각들로 이직에 대한 생각을 하게 됩니다.
요즘같이 불경기때에는 본인 희망한 이직보다 회사에서 구조조정으로 인한 이직이 더 많이 현실적으로 일어나고 있습니다. 본인은 그 회사에 계속 몸담고 싶지만 회사에서 나가라고 하니 안타까운 현실이겠지요.

한 기사를 통해 읽은 내용인데 제목이 참 재미있습니다.
" 당신 회사는 이직희망 직원 붙잡나요? "

회사의 인사담당자는 회사의 편에서 직원들과 상대하는 사람입니다. 당연히 인사담당자들은 회사내부적으로 생기는 노조라던가 회사의 불평불만이 나오는 것을 상당히 싫어합니다. 왜냐고요? 당연히 이를 막기위해 기존에 하던일을 포함하여 새롭게 일거리가 늘어나니깐요. ㅋ

관련기사 읽으러 갑시다~ ▷▶▷ 동아일보

그럼 직장을 이직하기 위하여 가장 먼저 고려해야 할 점이 무엇인지 한번 곰곰히 생각해 보았습니다.
지극히 주관적인 제 생각일 뿐입니다.

보통 연차별로 이직을 생각하는데 차이가 있습니다.

크게 1~5년차, 6~10년차, 그리고 그 이상으로 나누어서 생각해보면...

- 1~5년차의 경우에는
가급적이면 이직에 대한 생각을 크게 하지 않는것이 좋습니다. 아울러 보통 감정에 치우쳐서 이직을 생각하는 경우가 많이 있는데 나중에 큰 후회를 하게 됩니다. 그리고 인사담당자들은 흔히 이 1~5년차의 직원들을 아직 순수함이 남아 있는 친구들이라고 생각합니다. 그 순수한 열정과 끼를 가지고 계셨으면 합니다. 마지막으로 5년차 이내까지는 본인이 가질 수 있는 또한 기를 수 있는 수많은 역량 발휘를 위하여 공부하시고 또 공부하셔야 합니다.

- 5~10년차 
가장 중요한 부분은 바로 정보입니다. 다양한 모임과 집단 등에 참석하여 미리미리 발을 넓혀 두시고 정보를 최대한 많이 끌어모으는 것이 중요합니다. 아울러 이정도 연차가 되면 중간관리자의 위치에 서게 됩니다. 향후 그 단계를 뛰어넘을 계획을 미리 세워두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리고 그 분야의 전문가가 되어야 합니다. 5~10년차 사이의 분들은 어중이 떠중이가 되어서는 결코 어디에서도 스카웃제의도 들어오지 않고 다른 기업을 선택해도 쉽게 받아들이지 않습니다. 그 분야의 최고의 전문가가 되어 있음을 증명해 주어야 합니다.

- 11년차 이상
이정도 연차가 되셨으면 뭐니뭐니 해도 두터운 인맥이 최고입니다. 그리고 이제는 중간관리자에서 조금 더 위로 향한 모습을 보여주어야 합니다. 본인이 가진 리더쉽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어야 하며 분야의 전문가로서 뛰어난 실력을 보여주기도 하여야 함을 물론이오 한개의 팀을 조절할 수 있는 카리스마도 보여주어야 합니다. 보통 11년차 이상이 되시는 경우 유능한 헤드헌터를 만나셔서 이직을 고려해 보시는 것이 더 좋은 방법중에 한가지 입니다.

이중에 가장 중요한 사항은 바로 본인이 왜 직장을 옮기려는지 깨달아야 합니다.
직무가 마음에 들지 않아서 혹은 맞지 않아서 새로운 직무를 선택하려 한다면 하루라도 빨리 본인이 희망하고 진정 하고픈 일이 무엇인지 찾고 그 일에 매진하기 위해 남들보다 늦게 시작한 만큼 두배 세배로 뛰어 다녀야 합니다.
제일 서두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역시 희망 직무 찾기에 대한 부단한 노력과 공부는 그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또한 회사를 이직하는데 가장 가까운 주변 사람들로부터 조언을 구하고 묻고 대답을 받는 것도 정보를 얻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하지만 역시 가장 중요한 점은 왜 이직을 희망하는지에 대한 자기분석입니다.

'보자기의 취업정보방' 카테고리의 다른 글

취업의 정석  (4) 2009.07.03
스펙업 (spec up)  (4) 2009.05.26
직장을 이직할 때 고려할 점  (6) 2009.05.18
면접질문 3탄  (7) 2009.05.14
면접질문 2탄  (8) 2009.05.11
면접질문 1탄  (10) 2009.05.08
Posted by 편지봉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