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턴사원의 비애


모든 국민이 거의 다 알고 있는 사실이지만 취업란에 허덕이는 구직자들을 구원하고자 올해부터 급부상되고 있는 제도가 바로 인턴제도 입니다.
이미 많은 기업들이 인턴제도를 시행하고 있었고 또한 그 인턴을 정규직으로 전환하는 부분도 많은 사례를 통해 알수 있습니다. 하지만 올해부터 급작스럽게 진행하는 인턴제의 경우는 이야기가 조금 틀리지요.
신규채용을 위한 인턴이 아닌 단순히 정부의 지시로 인하여 어쩔수 없이 인턴모집을 하고 원래 당초에 예정에 없던 그 많은 인턴의 급여는 정규직의 급여삭감 혹은 다른 방법 등을 통하여 최소 급여 수준의 인턴에게 급여가 나가고 인턴기간이 길면 1년 짧으면 3개월로 규정한 후에 정규직전환의 이야기는 없고 그러다보니 인턴기간이 끝나는 시점에선 다시 다른 구직활동을 위해 구직자들은 뛰어다니고 또 인턴으로 들어가고 하는 악순환이 반복되고 있습니다.
물론 모든 기업이 다 그렇다는 말은 아닙니다.
지난 주 인턴 모집이 끝난 대기업군의 인사담당자분과 이야기를 나누었을 때 그분이 말씀하시길 우리회사는 인턴모집이 바로 정규직 모집과 동일하다 라는 말씀까지 하신걸 보면 인턴들이 계약기간이 종료되면 정규직으로 바로 전환되는건 크게 걱정하지 않아도 될 것입니다.

조금 지난 기사이지만 이런 기사를 본적이 있습니다.

인턴에 관한 신문기사 보기 → 중앙일보

개인적으로 위의 기사를 보면서 참 의심이 많이 들었습니다.
너무나 눈가리고 아웅이라는 생각도 많이 들고 한숨만 푹푹 나오더군요.

얼마전 구직활동을 하고 있는 학생과 개인적인 만남을 통해 들었던 이야기가 있습니다.


보자기 : 요즘도 많이 힘들지?

학생 : 인턴한다고 너도 나도 난리입니다. 근데 인턴 종료 된 친구들은 인턴끝나고 또 구직활동 중이예요

보자기 : 그래도 인턴했다는 경력이 있으니깐 조금 더 괜찮겠다 그치?

학생 : 아니요... 그냥 인턴 막 지원하고 막 받아주다보니 아무거나 막 하게 되요. 인턴이면 일단 그냥 경력사항에 넣을 수 있겠구나. 조금이라도 이력서 빈칸을 쓸 수 있겠구나 하고요. 근데 정작 지원하는 회사에선 그 경력을 인정받지 못하는 경우가 많은거 같아서 괜히 했나보구나 하는 친구들도 많아요. 시간 낭비했다고...

보자기 : 어느 회사가 왜 경력으로 인정안해?

학생 : 인턴으로 일하면서 정작 일다운 일을 한게 없는게 사실이거든요. 그냥 출근해서 인터넷 서핑하고 싸이하고 친구들하고 채팅하고 뭐 그렇게 매일 매일 보냈으니깐요.

보자기 : 아니 왜? 회사에서 일을 해야지. 그리고 한창 배워야지?

학생 : 일을 안시켜요.

아쉬움이 많이 남습니다.
물론 다시한번 언급하지만 모든 회사가 다 그렇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단순히 정부의 지침에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구직자의 마음은 찢어진답니다.

하지만 인턴의 경력이라도 늘리시길 당부드립니다.
일을 주지 않는다면 그 일을 찾아서 해 보시길 바랍니다.

취업은 이제 발로 뛰는 취업만이 본인이 진정 원하는 일에 한발자국 다가갈수 있습니다.




'보자기의 취업정보방'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면접 질문4  (7) 2009.07.30
직업을 선택하지 못하는 이유는, 바로 이것!  (4) 2009.07.25
인턴사원의 비애  (17) 2009.07.15
인사담당자와 함께 하는 1박2일  (5) 2009.07.10
취업의 정석2  (7) 2009.07.09
취업을 위한 SWOT분석  (8) 2009.07.06
Posted by 편지봉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세미예 2009.07.15 09: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빨리 경제가 좋아지고 취업의 문턱이 낮아져 이땅엔 고통이 사라졌으면 좋겠습니다.
    응원하고 갑니다. 힘내세요.

  2. 크리트 2009.07.15 1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제가 좋아진다고 일자리가 생기는 시대는 지난 것 같습니다.

    정부가 나서서 공공부분에 일자리를 만들어야 될텐데... 양질의 일자리를...

    힘내세요...

    • 편지봉투 2009.07.15 1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부가 나서서 아무 일자리를 만드는것이 아니라 양질의 일자리를 만드는 것이 중요하죠. 크리트 님의 말씀이 찡 하게 와 닿습니다. 방문 감사합니다. -보자기-

  3. 트렌드온 2009.07.15 17: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음....

    http://www.mt.co.kr/view/mtview.php?type=1&no=2009070814407071793&outlink=1

    • 편지봉투 2009.07.15 22: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흐음...(따라해봤습니다ㅎㅎ)

      기사에 따르면 '추진' 중이라는데,
      이 추진중인 사안이 잘 정착이 될지는 두고 볼 문제라고 생각합니다.
      잘되면 좋겠죠...그렇게 되면 이제 인턴 경쟁이 엄청 치열해지겠네요. 흐음...

    • 편지봉투 2009.07.16 17: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흐음...(너무 중복인가요?ㅎㅎ)

      이렇게만 잘 된다면 그래도 멋진 인턴생활이 될 것 같은데요... -보자기-

    • 트렌드온 2009.07.16 17:36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단 고무적인 내용이긴 한데.

      말씀 처럼 어찌 될지는 두고봐야할 문제 같습니다.

      급여를 떠나서 공기업의 일원이 되어,

      호봉제와 정년보장 및 노후관리를 한큐에 얻는 ^^

    • 편지봉투 2009.08.03 09: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공기업이 무조건 좋다라는 식은 저와는 생각이 조금 다른것 같습니다. ^^ -보자기-

  4. 2009.07.15 20: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5. 어흥이삼촌 2009.07.21 04: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랫만에 와서 화이링 한번 하고 가용~

    잘지내시죠?

  6. 2009.07.22 19: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7. 라져다맨 2010.04.09 15: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동생도 아직도 허황된 꿈을 못버리고 인턴하고 있는데

    참 답답하네요


    뭐라고 하면 삐치기나하고...

    휴...